인류의 수가 늘어 그 집단이 국가로 발전하면서, 부정부패는 중요한 문제가 되었다.

 

국가라는 거대한 집단이 형성되어 막강한 권력이 태어났고 그 권력을 대행하는 관료들이 생겨났는데,

 

이는 관료가 갖고 있는 권력이 항상 봉급보다 많을수 밖에 없는 구조이다.

 

따라서 개인의 경제적 관점에선 그 권력을 금전과 바꾸는, 부패 행위가 항상 이득이었고

 

어느 국가든 부정부패는 국력누수를 발생시키는 대표적 사회병폐로 여겼으나

 

이러한 근본적 구조의 문제도 있었기에 근절할 수가 없었다.

 

 

고대부터 문명을 유지해왔던 중국은 오랜 권력사회의 역사가 있다.

 

다시말해, 오랜 부정부패의 역사가 있다는 것이다.

 

저 멀리 주나라때부터 이 냄새나는 기록이 남아았으며 현대 중국 역시 피할 수가 없다.

 

한편, 청나라 말기 서태후의 식사를 담당한 선방의 기록을 보면

 

서태후 개인의 하루 식사 준비를 위해 구매 담당 부처에서 사들인 수많은 물품중에 달걀 500개가 있다.

 

그날만 특별히 산게 아니라 매일매일.

 

서태후가 무슨 10미터 짜리 뱀도 아니고 한사람의 노파인데 하루에 달걀 500개라니 말이 되는가!

 

당연히 실제 식사에 쓰이는 달걀은 20개도 안되며 그외의 480개는 이놈 슬쩍 저놈 슬쩍,

 

누가 먹고 몇개를 먹는가까지 법도처럼 부처들 사이에서 정해져있는 것이다.

 

그 몇푼안되는 달걀 하나만 봐도 이런데 다른 물품, 정책 예산들은 어땠겠는가?

 

이렇게 당연시되다 못해 규범화된 부패를 중국에선 누규, 구차한 규칙이라고도 부른다.

 

이런 부패들은 더이상 잘못이 아니라 전통이자 규범으로 여겨지기에 더욱 무서운 것이다.

 

아무튼 이런 부패가 청황실이 강산의 주인이던 시절에는 가능했으나

 

혁명이 일어나 중화민국이 세워진 이후 황실우대비를 받아서 생활하던 청황실이 감당할 수 없는 것이었다.

 

(선통제는 한국에도 마지막 황제의 주인공으로 알려져있다)

 

당시 황제이자 청의 마지막 황제인 선통제는 선방의 지출을 줄이려고 애를 썼는데,

 

결국에는 선방 자체를 없애고 새 주방을 세운다는 극약처방을 내릴수 밖에 없었다.

 

그히라여 함복궁 전전을 허물고 그곳에 새 주방을 세웠는데- 여기서 기이한 일이 벌어진다.

 

 

장 안에서 봉인되어 있는 작은 상자가 하나 발견되었던 것이다.

 

열어보니 그 안에선 곱게 접혀있는 피묻은 옷과 신발 한 켤레, 그리고 문서 한 장이 나왔다.

 

선통제는 그 문서를 신중히 읽고는 상자와 문서를 다 불태우라고 명했고 이는 그대로 행해졌다.

 

출입자가 극도로 제한된 궁궐내부에 봉인되어있던 피묻은 물품들. 그리고 말없이 태워버리라한 황제.

 

전말을 목격한 환관에 의해 역사에 남은 이 일화는 많은 사람들에게 호기심을 불러일으켰으나

 

선통제는 그 문서의 내용을 일체 언급하지 않고 세상을 떠났다.

 

 

원래 마사는 이 -궁궐안에 감춰진 작은 상자의 비밀-을 마사의 괴담의 소제로 쓸 생각이었다.  

 

그러나 서태후 하루 식사용으로 달걀만 500개 샀다는 것이 훨씬 괴담스럽잖아!

 

그러니 이렇게 역사에 남은 하나의 에피소드로 알리는 수 밖에.

 

 

요즘 한국에선 부패방지법으로서 김영란법이 화두인데,

 

김영란법의 내용은 물론 양호하고 한국의 현실에서 필요한 법이다.

 

허나 마사는 그 법이 어느 정도 실효를 거둘지에는 의문이 있네.

 

어느 시대에나 부패는 처벌대상이었고 '피부를 벗기고 풀로 채우는' 극형까지도 부과되곤 했다.

 

그런데 한국 중국 어느 나라 할거없이 부패가 횡행했던 것은, 너도 하고 나도 하는 당연한 것이라 안 걸릴 거라고 여기기 때문아지.

 

부패방지법의 성패는 부패를 저지르면 반드시 걸려서 처벌받는다는 확신을 공직자에게 심어줘서

 

경제적인 관점에서 부패가 이득이 아니라 지위와 봉급을 잃는다는 손해로 여기게 하는 것에 달려있다.

 

그럴려면 우선 4대강을 비롯한 초거대 부패 사건들부터 처리해야 할텐데.....

Posted by 마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zoahaza.net BlogIcon 조아하자 2016.09.15 21:30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부패 근절의 문제에서도 중요한 건 시스템입니다. 후진국이 후진국이고 선진국이 선진국인 가장 중요한 이유가 시스템 때문이에요. 일례로 진짜 못사는 어떤 나라에서는 사람을 죽이면 오히려 상금을 준다더군요... 잘 생각해봐요. 북한같은 시스템을 가진 나라에서 부패는 고사하고 가난을 극복할 수 있을까요?

    • Favicon of http://kieee.tistory.com BlogIcon 마사 2016.09.16 2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시스템은 당연히 중요하지. 이 글 역시 시스템의 이야기였고 말이야.

      그런데 예를 들려면 구체적이어야하지.
      사람죽이면 상금 준다는 나라는 어디이고 그 전말은 뭔가?

    • Favicon of http://zoahaza.net BlogIcon 조아하자 2016.09.16 21: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람죽이면 상금 주는 나라... 궁금하시면 '초콜릿 탐욕을 팝니다' 라는 책이 있으니 읽어보시면 아실 수 있습니다. 이런 블로그 공간에서 전말을 전부다 얘기하기에는 좀 길고 장황한 얘기가 될 것 같구요..

    • Favicon of http://kieee.tistory.com BlogIcon 마사 2016.09.16 2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 책은 읽어본 적 없지만 그 책에서 말하는 현상들에 대해선 잘알지.
      콩고의 깊은 광산에서 어린 소년들이 휴대폰의 재료를 캐고 있거나 나카라과의 랍스터 생산지에 사는 젊은이들이 목발신세가 되는 것과 마찬가지로 말일세.

      그러나 이런 현상에는 선진국의 죄과도 있으니.....
      선진국과 후진국을 흑백으로 나눌 사안이 안되네.

  2. . 2016.11.18 01:3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새글이안올라오네.아프신가.
    어떤분이여기오면마음편안해진다는댓글봤는데
    저도댓글보며 썪은마음 여기서 놀면서현실부정하며 승화하는거같네요 --;;
    나라가시끄러워 숨으셨나~이제겨울시작인데겨울잘보내세요~

    • Favicon of http://kieee.tistory.com BlogIcon 마사 2016.11.18 18: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니 딱히 나라가 시끄럽다고 숨었다기보단 문명 6을 하느라고.....껄껄....
      슬슬 글 좀 써야지.

      나라 돌아가는 꼴이 심란할만하나 너무 마음을 쓰진 말게나.
      하루이틀에 바뀔 일도 아니니, 사람이 버텨야지.
      마사월드 본토에도 한번 들리는 것이 어떤가?
      거기에는 편하게 일상적 대화를 나눌수 있는 곳이 마련되어있으니.

  3. BlogIcon 13complex 2018.05.24 15:45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민방위를 왔는대 공무원들 하는일이 쳐 앉아서 종이결제 받고 승진이나 기다리는일밖에 없다 이런게 성과면 백수는 환경부 장관도 못내는 성과를 천만이 실천해도 승진따위 못하는게 위계질서 함정이다